이벤트닫기
  • 이벤트1
  • 이벤트2
  • 이벤트3
  • 이벤트4
이전메뉴
  • 신문잡지
  • HOME > 보도자료 > 신문잡지
다음메뉴
신문잡지
  • [한국경제TV 2012.04.05] 눈성형, 중요한 부위만큼 후유증도 반드시 고려 해야
  • 2012-04-06 hit.1,211



눈성형, 중요한 부위만큼 후유증도 반드시 고려 해야


한국경제TV / 입력 : 2012-04-05 13:25

얼마 전 한 연예인이 자신의 성형에 대한 주변의 오해를 솔직하게 고백해 화제가 됐다. 쌍꺼풀 수술로 큰 눈을 지녔지만 반면에 부리부리하고 강한 인상 때문에 마치 성형 수술을 많이 한 것처럼 오해를 부른 것이다.

그러나 정작 본인은 어머니의 권유로 주변인으로부터 쌍꺼풀 수술을 싼 값에 받다 보니 한동안 후유증에 시달렸다는 것이다. 성형 부작용으로 잘 때도 눈이 잘 감기지 않아 한 때 심각한 고통을 겪었던 만큼 다른 부위의 성형은 엄두도 못 내고 기피하게 됐다는 내용의 고백이었다.

이처럼 얼굴 부위 중에서 많은 시선을 모으는 눈은 미세한 차이에 있어서도 인상이나 이미지에서 상당한 변화를 줄 수 있다. 따라서 눈성형을 고려 중이라면 보다 신중하게 눈에 대해 접근하고 자신에게 가장 잘 맞는 방법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가장 자연스러운 쌍꺼풀은 눈을 감고 있으면 쌍꺼풀 라인이 보이지 않고, 눈을 뜨면 적당한 크기의 라인이 형성되는 것이다. 디자인적으로도 무조건 두껍게 하는 것보다는 본래 가지고 있는 눈의 이미지와 크기에 따라 적절하게 맞춰주는 노하우도 필요하다.

이러한 쌍꺼풀을 만들기 위해 일반적으로 가장 많이 하는 시술방법은 절개법과 매몰법이 있다.

지방이나 근육이 많은 눈꺼풀은 주로 절개법이 많이 선호된다. 절개법은 쌍꺼풀이 잘 풀리지 않는 장점이 있는 반면, 종종 소시지 모양으로 라인이 너무 두껍게 잡히거나 흉터가 생기는 등의 부담이 따른다. 이는 개인의 눈 상태와 눈꺼풀의 지방과 근육을 충분히 고려하지 않고 무조건 쌍꺼풀을 크게 하려는 경우에 발생하게 되는 부작용에 해당된다.

반대로 눈꺼풀이 얇은 경우에는 절개가 필요 없고 붓기 등의 회복이 빠른 매몰법을 선호한다. 만약 절개법으로 시술을 받아야 할 눈을 매몰법으로 했을 경우에는 풀릴 가능성이 높고, 개인의 눈꺼풀 상태에 따라 시간이 흐르면서 쌍꺼풀 라인이 점점 얇아질 수 있다는 단점이 있다.

따라서 요즘에는 이러한 단점들을 보완한 단매듭 연속 매몰법이 새롭게 등장해 주목을 받고 있다. 단매듭 연속 매몰법은 하나의 매듭만을 이용해 쌍꺼풀 라인을 따라 눈꺼풀 안과 바깥쪽의 피부와 눈 뜨는 근육을 고리형태로 연결해 주는 시술의 원리로 절개법과 매몰법의 장점을 동시에 살렸다.

LH성형외과 이용국 원장은 “그렇다고 모두가 이러한 단매듭 연속 매몰법 등을 통해 아름다운 눈의 모양을 만들 수 있는 것은 아니다. 개인에 따라 쌍꺼풀이나 앞뒤트임, 안검하수증수술, 안검성형술, 이마교정술, 다크서클의 교정 등 다양하게 고려해 볼 수 있다”며 “무엇보다 어떤 시술 방법을 통하든 결론은 후유증이 없고 자신에게 가장 자연스러운 것이 우선되어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전문의와 충분한 상담을 통해 신중한 결정을 내리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장익경 기자 ikjang@wowtv.co.kr


403,545



도움말 : LH성형외과 이용국 원장

출처:LH성형외과

보도자료 한국경제 TV 배포

http://www.wowtv.co.kr/newscenter/news/view.asp?bcode=T30001000&artid=A201204050156

  • 목록
LH성형외과특장점
왼쪽으로이동
오른쪽으로이동
  • 서울대학교
  • 대한의사협회
  • 서울대학교병원
닫기